인턴 5주차


오랜만에 근황을 또 써봅니다. 일단은 제 블로그 구독하시는 분들이 좀 있네요? 신기합니다. 제 블로그는 별로 구독해서 읽을 게 없을 듯 한데.. 아무튼 감사합니다👍

인턴 기간이 벌써 2/3정도가 지났습니다. 이제 좀 Spring MVC 기초를 안다고 말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좀 아쉬운 점이 있다면 Spring API 문서화가 좀 별로다? Doxygen같은걸로 생성한 것 같은데 cppreference에 비해 너무 부실합니다. 메소드별 예제도 없고. 블로그 글같은 경우 Best practice 찾는게 좀 힘듭니다. 그리고 버전 명시가 잘 안돼있네요. 어떤 글 보고 "이거 괜찮네" 하고 적용하려고 봤더니 Spring Boot에만 있는 거라든가, 5 이상 버전에만 있는 거라든가.. 이런걸 좀 글에다 써줬으면 합니다.

뭐 어쨌거나 인턴 하면서 많이 배우고 있습니다. 정규직 전환이 될지 안될지는 모르겠지만, 여기서 배웠던 내용들을 토대로 백엔드 프로그래머의 길을 나아갈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앞으로 개인적인 목표는 주짓수🥋 배우기입니다. 웨이트는 이제 흥미가 별로 안생기는데 맨몸운동이 되게 재밌어보이네요. 그런데 또 코로나때문에 못할 것 같기도 하고.. 후~ 고민입니다 고민

반응형

'일상 > Not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유모비 기존고객 프로모션 할인받는법  (0) 2020.12.10
인턴 8주차 종료  (2) 2020.12.09
인턴 5주차  (0) 2020.11.22
구글 푸바 챌린지에 초대받다 (Google Foobar Challenge)  (0) 2020.10.31
인턴 2주차  (0) 2020.10.30
백령도 인터넷에 대해  (0) 2020.10.25